흡연하는 손

41

잠자리

때 이른 잠자리가 앉았다 갔다. 먼 데서 바람을 타고 왔다 바람 따라 간다.

잠자리가 아니라 담배가 있어야 할 것 같은 어색하지 않은 저 포즈.


카테고리 scene
현재 1 /// 전체 2scene 목록
417
댓글 (0)